반응형

브리슬콘파인 2

그레이트베이슨(Great Basin) 국립공원의 수천년된 브리슬콘파인(Bristlecone Pine) 강털소나무

지구상에서 가장 오래된 또는 오랫동안 살아있는 생명체로, 5천년을 한 곳에 뿌리를 내리고 자라는 식물인 '강털소나무' 브리슬콘파인(Bristlecone Pine)을 지난 8월말의 9박10일 자동차여행에서 다시 만났다. 미국 네바다 주의 유일한 내셔널파크(National Park)인 '대분지' 그레이트베이슨(Great Basin) 국립공원의 알파인레잌스(Alpine Lakes) 루프트레일(클릭!)이 거의 끝나갈 때 나오는 표지판을 따라서 브리슬콘파인 그로브(Bristlecone Pine Grove)를 찾아간다. 8년전 캘리포니아에서 그들을 처음 만나러 갈 때와 같은 느낌... "왜 당신들은 해발 3천미터가 넘는 이런 척박한 환경만 고집하시는지요?" 그 분들이 누군지 모르신다면, 아래의 8년전 여행기를 클릭..

세상에서 가장 오래된 나무가 살고있는 화이트마운틴의 에인션트 브리슬콘파인(Bristlecone Pine) 숲

미국 캘리포니아는 나무에 관한 3가지 세계신기록을 가지고 있다. 세쿼이아(Sequoia) 국립공원의 가장 덩치(부피)가 큰 나무, 레드우드(Redwood) 국립공원의 가장 키가 큰 나무, 그리고 이제 소개하는 '세상에서 가장 오래된 살아있는 나무'이다. 론파인(Lone Pine)에서 북쪽으로 395번 국도를 달리면 인디펜던스(Independence)를 지나 빅파인(Big Pine)이라는 마을이 나온다. 거기서 동쪽으로 168번 도로가 갈라지는 삼거리에 위와같은 표지판이 있다. 에인션트 브리슬콘파인 포레스트(Ancient Bristlecone Pine Forest)라니... 도대체 얼마나 오래되었기에 그냥 옛날(old)도 아니고, '고대의(ancient)' 숲이라고 부른단 말인가? 168번 도로로 우회전을..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