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14 22:06쇼핑몰과 아울렛

미국 LA에서 아울렛은 빼고 그냥 쇼핑몰하면 코리아타운에서도 가까운 그로브몰, The Grove가 관광지로 제일 유명하다. (많은 그로브몰 포스팅 중에서 싸이를 직접 본 내용을 보시려면 클릭) 하지만, 여기도 그로브몰 못지않게 LA 로컬 사람들이 많이 찾는 럭셔리 쇼핑몰이라고 할 수 있다.


한 번이라고 가보신 분이라면 제일 먼저 이 나체의 황금색 남자 동상이 제일 먼저 떠오르게 되는 이 곳은... LA 다운타운 북쪽의 글렌데일(Glendale)에 있는 아메리카나 쇼핑몰이다. (갑자기 페리카나 치킨이 떠오른다~ 최양락이 광고하던...^^ 아직도 장사하나?)


별도의 거대한 실내 쇼핑몰인 갤러리아(Galleria)가 'ㄱ'자로 이 야외 쇼핑몰을 감싸고 있는데, 주차는 조금 걷더라도 완전히 무료인 갤러리아 주차장에 하고 건너오는 것이 보통 마음이 편하다. (구글맵으로 지도를 보시려면 여기를 클릭)


정식 이름이 더아메리카나앳브랜드(The Americana at Brand)라서 처음에는 유명 '브랜드(brand)'가 많아서 이렇게 이름을 붙였나 했는데, 쇼핑몰 동쪽에 접해있는 글렌데일을 남북으로 잇는 중심가의 길이름이 브랜드 블러버드(Brand Blvd)라서 이렇게 부르는 것 같았다.


어김없이 쇼핑몰 정문쪽 제일 명당에 자리를 잡고있는 애플스토어(Apple Store)의 내부 모습이다.


이 쇼핑몰과 처음 언급한 그로브몰 두 곳 모두, LA의 유명한 부동산 억만장자인 Rick Caruso가 만들어서 중앙에 음악분수대가 있는 것도 동일한데, 여기 아메리카나 쇼핑몰의 분수대가 그로브몰보다 훨씬 더 크다.


역시 가장 눈에 띄는 것은 남쪽 원형분수가 감싸고 있는 저 황금색 남자 동상인데 (실제 금으로 코팅한 것은 아님), 2차 세계대전중에 프랑스 노르망디 상륙작전에서 전사한 미군병사들을 추모하는 <Spirit of American Youth>라는 조각작품을 작가의 허락을 받아 복제품을 만들어 세운 것이라고 한다.


럭셔리 쇼핑몰답게 조경과 화단이 정말 잘 가꾸어져 있어서, 꼭 쇼핑을 하지 않더라도 구경하는 재미가 있는 곳이다.


금색 동상의 뒤로 보이는 노드스트롬 백화점의 지붕에도 황금색으로 돔을 칠해 놓았다.


여기는 호수가 커서 작은 폭포도 만들어 놓았는데, 그 너머로는 그로브몰과 마찬가지로 실물 크기의 사람 동상이 있어서 한 소녀가 사진을 찍고 있다. 이 날은 저 족 구역은 무슨 행사에 참석하는 사람들만 들어갈 수 있어서 동상을 가까이서 구경할 수는 없었다.


잔디밭 중앙에 독립건물로 매장을 가지고 있는 웨츨스프레츨(Wetzel's Pretzel)... 도대체 프레츨을 하루에 몇 개나 팔아야, 이 비싼 쇼핑몰의 매장 임대료가 나올까?


그로브몰과 마찬가지로 여기도 독립적으로 운영되는 멀티플렉스 극장도 있고, 그 옆으로는...


삼성 갤럭시 체험관도 널찍이 자리를 잡고 있지만, 항상 구경하는 사람은 많지 않다~


황금색 동상만큼 이 쇼핑몰에서 또 눈에 띄는 것은 꼭대기가 에펠탑 비스무리한 저 녹슨 철골의 엘리베이터 타워인데, 1800년대말 산업화 시대(Industrial Era)를 상징한단다. 또 이 쇼핑몰은 그 좌우로 보이는 수백 가구의 럭셔리 콘도와 아파트가 쇼핑몰을 둘러싸고 있다.


이 쇼핑몰에서도 위기주부가 가장 좋아하는 곳은 성조기가 걸려있는 반스앤노블(Barnes & Noble) 서점이다.


서점으로 들어가려는데 마침 쇼핑몰의 명물인 전차가 지나간다. 파머스마켓까지 제법 긴 거리를 왕복 운행하는 그로브몰의 전차와는 달리, 아메리카나몰은 그냥 쇼핑몰 안을 'ㄷ'자로만 가끔 운행을 한다.


3층까지 탁 트인 반스앤노블의 기본적인 내부 모습은 그로브몰의 서점과 동일하다. 미국 처음 와서 그로브몰에 갔을 때 광각렌즈로 이 구도로 사진을 멋지게 찍어놓은 것이 있는데, 너무 오래전이라 못 찾겠다...^^


3층에 있는 스타벅스를 지나서 구석으로 가면, 이 서점에서도 위기주부가 제일 사랑하는 곳인...


스타워즈(Star Wars) 관련 서적들을 모아놓은 곳이 나온다~^^ 여기서 저 책들 중의 한 권을 뽑아서 또 탐독한다고, 체질에 안 맞는 쇼핑몰 구경은 이걸로 끝!


"A long time ago in a galaxy far, far away...."를 여행하다가 잠시 창밖으로 눈을 돌리니... 글렌데일 아메리카나몰의 황금색 동상과 분수대, 잔디밭, 그리고 주변을 둘러싼 아파트 건물 등등이 모두 한 눈에 들어왔다.



Posted by 위기주부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