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의 마지막 포스팅을 무엇으로 올릴까 하다가, 아내와 나의 스마트폰에 있던 사진들 몇 장 모아서 소개해본다.


7월에 이사한 집은 천정이 사선형으로 높게 만들어진 3층 콘도의 꼭대기 층이어서, 집수리 리모델링(remodeling)을 직접 하기 위해서는 높은 사다리가 꼭 필요했다. 크랙리스트에서 10피트짜리 A자형 사다리를 싸게 사서는, 이렇게 앞자리까지 접어서 겨우 자동차에 집어 넣고 집으로 가져갔다. 물론, 엘리베이터에도 안 들어가서 계단으로 3층까지 들고 올라갔다는 건 당연한 사실!


집 리모델링 DIY(Do It Yourself)의 모든 방법은 유튜브에 있으므로, 필요한 것은 재료와 도구이다. 장고 끝에 홈데포(Home Depot)에서 구입한 료비 원플러스(Ryobi One+) 무선 전동공구 셋트의 개봉전 박스사진이다. 지금까지 절약한 인건비로도 공구값은 벌써 다 뽑았다고 봐야된다.^^


지혜방 천정의 팝콘실링(popcorn ceiling)을 제거하고, 천정에 흰색 페인트를 칠하는 모습을 아내가 찍어서 가족사진첩 인스타에 올렸다. 지혜방에서 거실로 통하는 문도 떼어내고 벽을 만들고, 뒤로 보이는 엉성한 벽장(closet)도 다 뜯어내고, 전기콘센트 등도 새걸로 다 교체한 후에, 벽에도 완전히 새로 페인트칠을 하는 것은 아내도 같이 했다.


방바닥에 깔려있던 60년대 타일을 전동해머로 다 깨어서 떼낸 후에, 마루를 깔고있는 감동적인 모습도 인스타에~^^


벽과 마루 사이에 붙이는 몰딩(moulding)을 10개 묶음으로 샀는데, 길이가 12피트라서 이렇게 조수석 창문을 열고 빨간 목장갑을 끝에 끼우고는 LA 한인타운에서 1시간 동안 운전을 해서 집에 왔다. 사진에서는 잘 안 보이지만 유리로 된 벽장문(closet door)도 차에 싣기 위해서, 운전석도 최대한 앞으로 당긴 상태라서 쪼그려 앉아서 운전을 해야 했다.


지혜가 겨울방학을 해서 집에 오는 날 새벽에 침대를 조립하고 사진 한 장 대충 찍었다. 이제 작은방 하나 리모델링을 겨우 끝낸 것이고, 앞으로 안방, 거실, 화장실, 주방, 싱크대까지... 1년 안에는 끝낼 수 있으려나? (댓글로 응원해주시면 팝콘제거, 페인트칠, 마루깔기 등등을 앞으로는 각각의 리모델링 작업을 블로그에 올리는 것도 고려중^^)



위기주부가 왕팬인 스타워즈 시리즈의 마지막 에피소드 9편, <스타워즈: 라이즈 오브 스카이워커> Star Wars: The Rise of Skywalker를 개봉일 다음날 토요일에 가족이 함께 LA 코리아타운의 CGV 극장에서 관람을 했다. (에피소드 7편 The Force Awakens에피소드 8편 The Last Jedi는 CGV 극장안에 광고판이라도 하나 있었는데, 이번에는 아무것도 없어서 그냥 밖에 있는 영화포스터)



일요일에는 크리스마스 분위기 팍팍 나는 더그로브(The Grove) 쇼핑몰로 가서 간단한(?) 쇼핑을 한 후에...


이태리 식당 지오다노...가 아니고, 마지아노(Maggiano's Little Italy)에서 오래간만에 가족식사를 했다.


위기주부가 팔을 쭉 뻗어서 찍은 가족 3명의 셀카 사진도 2019년을 마감하는 기념으로 한 장 올려본다~^^


올 한 해 블로그 방문해주신 모든 분들 즐거운 연말연시 보내시기 바라며, 오는 2020년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아래 배너를 클릭해서 위기주부의 유튜브 구독하기를 눌러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Posted by 위기주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라미라다

    천정 팝콘이 석면재질인지 확인하시고 제거 하셔야 합니다.

    2019.12.31 17:52 [ ADDR : EDIT/ DEL : REPLY ]